일본 도코모 '가상현실 공간 실시간 공유' 가능으로 고대 문명 재현
차주경 기자 racingcar@chosunbiz.com / 2017.10.23 19:06:51
일본 통신사 NTT도코모가 10월 20일자 보도자료를 통해 '가상현실 공간 실시간 공유' 기능을 개발했다고 밝혔다. NTT도코모는 이 기능을 활용, 일본 도쿄방송홀딩스·TBS텔레비전과 함께 일본 '고대 안데스 문명 전시회'에 출품할 가상현실 콘텐츠 VR 우유니 소금호수 ~1만7000km 저편으로~'도 기획한다.

NTT도코모의 기술은 거리 관계 없이 기기간 상호 접속성을 확보한 '기기 Web API'로 구축됐다. 이 기술은 가상현실 기기들을 독자 방식으로 연결하므로, 인터넷 접속 혹은 PC OS·애플리케이션 관계 없이 활용 가능하다. 스마트폰과 HMD, 웹 브라우저 등 콘텐츠 재생 기구도 다양하게 지정할 수 있다.

▲NTT도코모 가상현실 공간 실시간 공유 기능이 적용된 ‘고대 안데스 문명 전시회’ 포스터. / 일본 고대 안데스문명전 진행위원회 홈페이지 갈무리

사용자가 가상현실 공간 실시간 공유 기능이 적용된 HMD를 쓰면, 자신과 다른 사람들의 모습을 3D 아바타로 볼 수 있다. 이 상태에서 같은 공간을 자유롭게 움직이며 가상현실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. 또다른 기기에서는 사용자 전원의 모습을 한 자리에서 관리하는 한편, 이들 모두에게 콘텐츠를 동시·개별 전달하는 것도 가능하다.

NTT도코모는 이 기술을 이번 전시회뿐 아니라 박물관, 미술관 안내용으로도 활용하겠다고 밝혔다.

  •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  
  •  
  •    
  • 맨 위로



else { include $_SERVER["DOCUMENT_ROOT"]."/news/article.org.html"; } ?>